본문 바로가기

맛집 멋집

[천안맛집]대감석갈비/인생비빔막국수

안녕하세요:)) 쵸쿄숑입니다.

 

요즘 입맛이 돌아서 그런지 주말이면 밥하기 귀찮아서 외식을 많이 하는편인데

아들이 고기를 먹고 싶다고하고 전 막국수가 먹고 싶어서 가게된 대감석갈비!!

여기는 신랑이 먼저 먹어보고 맛있다며 저한테 가자고해서 가봣는데

너~~무나 제 입맛에 맞는거예요~!!! 특히!! 비빔막국수!!

막국수를 너무나 좋아해서 천안에서 유명하다는곳은 찾아다니면서 먹은거 같은데

만족해서 정착한곳을 없었는데 여기는 양념부터 다른곳이랑 달랐습니다.

제가 매운걸 좋아하는편인데 여기 양념장은 매콤하니 매력적인맛이어서 단골집이 되었습니다.

 이곳은 서북경찰서 맞은편에 위치해 있는데 아무래두 저희 집에서 걸리가 있는편이라서

평일 퇴근하고 먹으러 가면 생각보다 시간이 오래걸려서 주말에만 오는데 시간도 붐비는

저녁시간보다는 오늘은 조금 이른 시간이 갔습니다.

 

 

대감석갈비

 

 

이곳은 가게앞에 공터가 넓어서 주자창으로 쓰고 있답니다.

저희가 일요일 저녁 5시쯤 일찍 갔는데도 자리가 반절이 차 있었습니다.

특히 주말저녁을 웨이팅을 많이 해야되서 이렇게 맛집은 일찍 가는편입니다.

 

 

 

 

문열고 들어가면 바로 석갈비 구워주는곳이 보이는데 주방에선 기본찬을 준비해주시고

여기에서 직접 고기를 구워주셔서 연기가 많이 날줄 알았는데

절연기가 성능이 좋아서 인지 연기없이 쾌적했습니다.

 

 

 

 

여기에 메인 메뉴는 석갈비 입니다.

항상 돼지석갈비로 시켜먹었는데 이번에 백반(석갈비) 메뉴구성이 궁금해서

백반으로 시켰는데 점심정식처럼 나왔습니다.

처음에 너무 단촐하게 나와서 당황했고 메뉴를 바꾸고 싶다는 생각까지 들었습니다.

그렇다고 이 금액에 정식 구성이 부족한거 아니지만 전에 먹던 기본찬들을

생각이 났습니다. 신랑한테 다음부턴 먹던대로 먹자고 했습니다. 

역시 금액차이가 나는 이유가 있었습니다.

 

 

 

기본찬이 가지수가 부족하다고 맛이 없던건 아니었습니다.

찬모님께서 기본적으로 음식솜씨가 좋은듯 합니다.

특히 열무 물김치가 저의 입맛에 찰떡 이어서 2번 리필해서 막구수에 열무를 올려서

먹었습니다. 국물도 적당히 익어서 새콤하니 입맛을 돋궈 주었습니다.

 

 

 

드디어 기다리던 석갈비가 나왔습니다. 저희는 백반2인 시켰는데 2인인데도

고기양이 꽤나 되었고 달궈진 돌판위에 석갈비가 나와서 그런지

다 먹을때까지 잔열이 남아있어서 더 맛있게 먹었습니다. 

 

 

 

드디어 기다리던 비빔막국수가 나왔습니다. 고명으로 사과가 나왔는데

이건 계절에 맞게 나오는거 같은 느낌을 받았습니다.

1번째 갔을땐 겨울쯤이었는데 그땐 귤이었고 그다음엔 오렌지, 배

이렇게 나오더니 이번에는 사과였습니다.

사장님의 센스를 엿볼수 있었습니다. 늘 똑같은 고명보다는 이렇게

계절에 맞게 주시니 고명이긴하나 전 따로 빼놓고 다먹은다음 후식겸으로 먹는데

입안이 더 개운해지는거 같았습니다. 

막국수 맛집을 아직 못찾으셨다면 대감석갈비 추천드립니다.

아무래도 천안 끝자락에 있기에 멀어서 고민하신분들이 계시겠지만

한번 맛보면 단골집이 되니 도전해보셔도 좋은듯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남 천안시 서북구 업성동 371-13 | 대감석갈비
도움말 Daum 지도